이번주엔

2020.08.17 최신호 보기



코로나 블루 이겨낼 ‘코미디 페스티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부코페)이 8월 21~30일 부산 영화의전당 야외극장 일대에서 열린다. 코미디의 다양화를 목표로 2013년부터 열린 부코페는 관객들에게는 색다른 재미를, 코미디언들에겐 무대에 대한 갈증을 푸는 기회를 제공했다. 부코페 집행위원장 김준호는 “2020년 페스티벌 개최 여부를 두고 고민이 많았는데, 어려울수록 웃음을 줘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고 말했다. 2020년 슬로건도 ‘코미디 머스트 고 온’(코미디는 계속돼야 한다)이다. 국내 24개 팀이 참여하고, 영국 등 국외 4개 팀이 10분 남짓 영상으로 선보인다.
○기간 8월 30일까지 
○장소 부산 영화의전당 야외극장, 수영요트경기장 일대 
○문의 051-916-8828



박물관으로 떠나는 피서 ‘박캉스’ 하세요
울산 대곡박물관은 ‘문화 체험하며 보내는 박캉스’라는 주제로 다채로운 문화 행사를 마련했다. 내용은 ‘울산에서 만나는 독일, 독일과의 협력사’ ‘가족과 함께하는 외국문화 체험’ ‘어른을 위한 만들기 체험’ ‘어린이 고고학 체험’ ‘가족과 함께하는 민속놀이’ 등이다. 대곡박물관 관계자는 “문화의 다양성을 알리는 데 초점을 두고 있다”고 말했다.
○기간 8월 23일까지
○장소 울산 울주군 두동면 서하천전로 257 대곡박물관
○문의 052-229-4781



랜선으로 만나는 에릭칼 그림책 미술관
의정부문화재단은 <그림책의 위대한 발견>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미국 ‘에릭칼 그림책 미술관’에서 소장한 현대 그림책 100년사 작품을 비롯해 국내에 <내 토끼 어딨어?>와 미국 TV 교육 프로그램 <세서미 스트리트>로 잘 알려진 ‘모 윌렘스’ 등 세계적인 그림책 작가들의 작품 121점으로 구성했다. 오랜 세월 어린이들에게 사랑받아온 세계 유명 그림책을 전문 낭독가가 들려준다.
○기간 8월 31일까지
○장소 의정부문화재단 누리집과 유튜브 채널
○문의 031-828-5841



자신 안에 담긴 ‘다중 자아’
사비나미술관의 <나 자신의 노래>는 ‘나는 누구인가’라는 물음을 제기하면서 자아의 통합적 정체성에 접근하는 여름 특별전이다. 전시 제목은 19세기 미국 시인 월트 휘트먼의 시집 <풀잎>에 실린 52편의 연작시 ‘나 자신의 노래(Song of Myself)’에서 가져왔다. 이번 전시에서는 타인을 이해함으로써 자신을 성찰하며, 자신 안에 담긴 ‘다중 자아(멀티 페르소나)’를 살펴보는 작품 123점을 만날 수 있다.
○기간 9월 19일까지
○장소 서울 은평구 진관동 161-10 사비나미술관
○문의 02-736-4371



응원 댓글 달고 ‘사랑의 도시락’ 나눠요
국립현대미술관(MMCA)은 대국민 참여 온라인 행사 <소장품 집콕놀이>를 진행한다. 국립현대미술관 누리집 이벤트 페이지에서 작가들의 작품을 확인하고 드로잉, 사진, 영상 등으로 재창조해 인스타그램이나 트위터에 해시태그(#국현집콕놀이 #MMCAchallenge)와 함께 게시물을 공유하면 된다. 미술관 인스타그램(혹은 트위터) 이벤트 게시물에 응원 댓글(#코로나19 극복 미술로 응원합니다)을 달아도 된다. 행사 참여는 사회공헌 활동으로 이어진다. 국제구호개발기구 월드비전을 통해 저소득층 가정에 ‘사랑의 도시락’을 전달하는 것. 소장품 재현작 1회에 도시락 3개, 응원 댓글 1회에 도시락 1개가 전달된다. 우수 참가자에게는 문화 상품도 제공한다.
○기간 9월 6일까지 
○참가 방법 국립현대미술관 누리집, 인스타그램 혹은 트위터 
○문의 02-3701-9679



‘폭풍의 화가’ 변시지를 만나다
화가 변시지의 전시회 <폭풍 속으로, 변시지>가 제주돌문화공원 내 전시공간 누보에서 열린다. 제주 서귀포 출신의 세계적인 화가 변시지는 1975년 그의 나이 50세에 제주로 귀향해 누런 황톳빛에서 출발해 황홀한 노란빛으로 뒤덮은 화풍에 이르기까지, 독특한 화풍으로 제주의 혼을 담아냈다.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이는 작품 9점은 황갈색이 주조를 이루면서 붓 터치는 강렬하고 거세며, 극적으로 변화하던 1980년 후반부터 90년대까지를 아우르는 작품들이다.
○기간 10월 10일까지
○장소 제주시 조천읍 남조로 2023 제주돌문화공원 내 전시공간 누보
○문의 064-710-7731



독일 화가 ‘팀 아이텔’ 작품 한자리에
대구미술관은 독일 신(新) 라이프치히파 대표 작가인 팀 아이텔(Tim Eitel)의 개인전 <무제>를 연다. 옛 서독 출신이지만 동독 지역인 라이프치히에서 회화를 전공한 아이텔은 일상 풍경을 여러 장의 사진으로 찍은 뒤 필요한 부분을 따와 화폭에 담아낸다. 이번 전시에는 ‘검은 모래’ ‘오프닝’ ‘푸른 하늘’ 등 2001∼2020년 작품 70여 점이 한자리에 모인다.
○기간 10월 18일까지
○장소 대구 수성구 미술관로 40 대구미술관
○문의 053-803-7900



여름방학에 만나는 감성 도서
남과 다른 꿈을 가졌다는 이유로 비난과 괴롭힘을 당하는 아이가 눈앞에 있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여기, 어려움에 부닥친 소녀를 돕기 위해 한걸음에 달려와 두 팔을 벌리는 이웃들의 감동적인 실화가 있다. 전 세계를 움직인 핵심어 표시(해시태그) 운동의 주인공이자, 곤충학자를 꿈꾸는 소녀 소피아의 특별한 이야기를 담은 그림책 <난 곤충이 좋아>가 출간됐다.
○지은이 소피아 스펜서, 마거릿 맥나마라
○옮긴이 전수경
○펴냄 미디어창비

강민진 기자

관련기사

페이지 맨위로 이동